대메뉴로 건너뛰기 본문으로 건너뛰기


우리면현황 Introduction 안락하고 살기좋은 고장, 우리고장을소개합니다.

김천시 민원안내 보다 편리한 김천시청 민원안내서비스 바로가기

지명유래

  • 우리면 현황
  • 지명유래

SNS공유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글자크기

  • 글자크기 크게조정
  • 글자크기 작게조정

메일보내기

본문내용 인쇄

신라시대에는 지품천현(智品川縣)에 속하였다가 757년에 개령군 지례현에 귀속되고 고려 현종 9년(1018년)에 성주 경산부 지례현에 이속되었다. 조선시대는 지례현 면이라고 불려졌다가 1895년에 상남·하남·외남의 3개면으로 나누어졌다.

1914년에 3개면을 통합하여 대덕산의 이름을 따서 대덕면이라 칭하여 김천군에 속하게 하였으며, 32개 동을 화전 · 문의 · 대리 · 연화 · 덕산 · 내감 · 외감 · 가례 · 조룡 · 중산 · 추량관기의 12리로 통합 개편했다. 1949년에 김천읍이 시로 승격됨에 따라 금릉군 관내가 되었다. 1960년에 12개 리를 21개 리로 분할 개편으로 현재에 이르렀다.

김천의 남쪽 끝에 자리를 잡아 경북·경남·전북의 삼도 접경 지대에 위치하여 김천시청에서 면소재지까지는 32km이다. 서로는 전북 무주군, 남으로는 경남 거창군과 접경하고, 북으로는 지례면과 부항면, 동으로는 증산면과 인접하고 있다.

소백산맥의 동남쪽 기슭에 위치하여 주위에 수도산(1,317m)·월매산(1,023m)·국사봉(875m) ·대덕산(1,290m)·고드름산 등의 높은 산과 우두령과 주치령의 높은 고개가 있는 산간지대 로 산이 전면적의 83%를 차지하고 있다. 수도산에서 발원한 화전천과 대덕산에서 비롯된 덕산천·감주천이 합하여 북으로 흐르면서 황성계곡과 조룡 2리에서 시작된 추량천과 조룡천을 받아들여 감천 상류를 형성한다.

이들 냇가에 들이 있다. 김천∼거창간을 연결하는 3번 국도와 무주∼대구간을 이어주는 30번 국도가 대덕면의 동서와 남북으로 지나가고 2개의 지방도가 개통되고 있어 개화기가 5일 정 도 늦고, 홍수와 한발 등 천재가 비교적 적은 편이다.

  • 연화리

    조선시대에는 지례현 남면 연화라 불리었던 마을이다. 1895년에 남면이 삼분되면서 상남면에 귀속되고, 1914년에 소태를 병합하여 연화리라 칭하고 김천군 대덕면에 편입되 었으며 1960년에 연화리에서 나누어져 분동하여 연화 1리가 되었다. 마을의 북쪽과 남쪽은 산으로 되어 있고 덕산 1리와 감주에서 발원된 덕산천과 감주천이 마을 동쪽에서 합류하여 동으로 흐르고 두 냇물의 양안에 비교적 넓은 들이 형성되어 있다.

    면 소재지와는 30번 국도로 2.5km 거리이며 마을 앞에서 내감으로 가는 지방도가 남으로 갈라진다. 동은 관기1리, 서는 연화 2리와 들로 연결되고 남은 외감리, 북은 관리 3 리와 산 으로 접경하고 있다.
    법정동의 이름과 그 유래를 들어보면 아래와 같다.

    • 여내실 · 연화실 · 연화(蓮花)

      연화 북서쪽으로 약 1km 떨어져 있고, 대봉산 밑에 자리잡고 있다. 임진왜란 때 어느 왕자의 장수를 빌기 위하여 태를 대봉산에 묻었다. 왕자의 태와 관련지어 마을 이름을 소태실이라고 하였다 한다.

    • 소태실 · 소태(小台) · 소대

      새실 바깥쪽에 위치한 마을이라고 해서 바깥새실이라고 했다 하며, 이곳도 전국에서 유명한 포도 단지로 품질이 좋은 포도가 많이 생산되고 있다.

    (전문 김천시사(1999년 12월, 김천시)발췌)

URL주소복사

  • 만족도조사
    홈페이지 서비스 향상을 위해 만족도 조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현재 페이지의 만족도를 평가해 주세요!
    • 자료담당자 : 대덕면 / 054-435-1031
    • 최종수정일 : 2017-12-08

페이지 맨 위로 이동